KPR 창립 30주년, 30인의 인터뷰 #30. KPR 김주호 사장

30인의 인터뷰 서른 번째 영상의 주인공은 KPR 김주호 사장입니다.

 

“KPR은 신호등이다

김주호 사장의 KPR 이야기를 영상으로 확인하세요.

 

 

인터뷰에 참여해주신 모든 분들께 감사드립니다.

 

구글코리아 정김경숙 전무 “KPR[Inevitable]이다

이인호 전 KBS 이사장 “KPR[소통의 중요성을 일깨워주는 대한민국 대표 PR회사]

서강대 신호창 교수 “KPR[대한민국]이다

한신대 정기현 교수 “KPR[가족]이다

푸르덴셜생명 김윤선 팀장 “KPR[Bridge]

권교택 전 한솔제지 사장 “KPR[대한민국 PR업계의 No.1]이다

Applied Materials Korea 김지혜 부장 “KPR[친한 동료]

한국PR협회 한광섭 회장 “KPR[가능성]이다

한국PR기업협회 정민아 회장 “KPR[롤모델]이다

엔자임헬스 김동석 대표

한국PR학회 이유나 회장 “KPR[Pride]"

한국광고자율심의기구 김민기 회장 “KPR[BTS]

한국화이자 표지현 이사 “KPR[북극성]이다

엔씨소프트 이진호 과장 “KPR[맛집]이다

부산국제광고제 최환진 집행위원장 “KPR[Love Mark]

하쿠호도제일 김춘환 대표 “KPR[PR의 오아시스]

사노피파스퇴르 밥티스트 드 클라랑스 대표 “KPR[Impact]

제일기획 이선미 팀장 “KPR[PR의 시작과 끝]이다

최태섭 전 한솔로지스틱스 부사장 “KPR[소통을 잘 하는 회사]

더피알 강미혜 편집장 “KPR[겸손]이다

KPR 김주호 사장 “KPR[신호등]이다